전체 발매현황

게임일정 보기 +

프로토

토토

커뮤니티

Home> 와이즈 라운지> 커뮤니티
  • 제 목
  • 커닝이 소용없는 이유??
  • 작성자
  • 피닉스각선생
  • 조회수:528  작성일:24-05-15 13:43:43 (수정일:24-05-15 15:16:25) (211.229.*.*)
  •  어제 복권방에서 저 사람이 찍은거 똑같이 1장 더 끊어주세요라고하던 아재가 있었지.
     
     결론은 같이 망합니다.  따라가고싶은 욕망은 꿀뚝인거 압니다^^
     잘하는 사람 따라가면 나도 될 것 같지만 꽝입니다.

     내가 예전에 설명했지예~   특히나  같이 시간대에  똑같은 조합의 용지를 집어넣으면 꽝될꺼라고예~
     근데 꿀호구아재들 입장에서는 잘하는 아재꺼 따라가서 먹고 싶은 욕망이 엄청 강합니다.
     지푸라기라도 잡는 심정처럼

     내가 평균을 내보니까~  아무리 잘하는 아재들꺼 따라가서 같이 당첨될 확률은 13%도 안됩니다.
     꿀호구 아재들 입장에서는 그래도 따라가서 언젠가는 한번은 먹겠지 하는데,  10번 찍어서 겨우 1~2번 먹을꺼
     따라 갈꺼면  차라리 혼자해도 그정도 승률은 나온다.

     토토하는 아재들 보면예~ 아이큐가 정말로 낮더라.  그러니까 평생 가난하게 사는거야~
     월세, 임대아파트같은데 사는기랴~  그놈의 고집.
     이런 아재들은  재물복이 와도 다시 까먹어서 결국은 다시 거지생활입니다.
     투자를 해도 승산이 있는 지 계산해야지,  그라고~ 남의 돈 먹기 쉬울꺼면  말라꼬 열심히 일하노.
     
     나는 남의 픽을 절대로 안따라 갑니다.   나쁜 마음으로 상대방 꽝시키려고 따라간 적은 몇 번있어.
     픽 중에서  따라갈만 것만 따라갈 수는 있겠지.  근데 완전히 똑같은 조합을 원하는 아재들이 많다.

     망합니다..  

  • 전체 : 3598건, 페이지 : 5/90
    • 번호
    • 제 목
    • 작성자
    • 등록일
    • 조 회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10페이지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