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발매현황

게임일정 보기 +

프로토

토토

스포츠뉴스

Home> 와이즈 라운지> 스포츠뉴스


3번째 시즌을 맞이한 타일러 히로(21, 196cm)의 기세가 심상치 않다.

2019년 신인 드래프트 전체 13순위로 마이애미 유니폼을 입게 된 히로는 평균 13.5득점과 38.9%의 준수한 3점슛 성공률을 기록하며 성공적인 데뷔 시즌을 보냈다. 특히 올랜도 버블에서 열린 2020 플레이오프에서 신인답지 않게 자신감 넘치는 모습을 보이며 마이애미를 파이널에 올려놓았다.

성공적인 데뷔 시즌을 보낸 히로는 2020-2021시즌 곧바로 선발 포인트가드 자리를 꿰찼다. 하지만 기대가 컸던 탓일까. 지난 시즌 히로가 보여준 활약은 어딘가 모르게 아쉬움이 남았다. 평균 15.1점(FG 43.9%) 5.0리바운드 3.4어시스트를 기록하며 전체적인 스탯 볼륨은 2019-2020시즌에 비해 소폭 상승했지만, 공격 효율 측면만 놓고 보면 다소 아쉬움이 남는 활약이었다.

그런 히로는 지난 시즌 아쉬움을 뒤로하고 2021-2022시즌 3년차 시즌을 치열하게 준비했다. 올 시즌을 준비하는 히로의 자세는 자신감이 넘쳤다. 그는 오프시즌 중 한 매체와 인터뷰에서 "많은 사람들이 나를 저평가하고 있다. 그들을 잠에서 깨우겠다. 오는 시즌 나는 실력으로 증명할 것"이라고 큰 자신감을 드러내며 다가오는 새 시즌에 대한 각오를 다졌다.

물론 아직 단 1경기를 치른 것에 불과하지만 3번 째 시즌에 접어든 히로는 자신의 말이 허언이 아님을 조금씩 증명해나가고 있다. 히로는 이번 프리시즌을 5경기 평균 26.9분 출장 22.4점(FG 51.3%) 4.8리바운드 3.2어시스트를 기록하며 마쳤다. 평균 22.4점은 리그 전체를 놓고 봤을 때도 1위에 해당하는 수치. 그리고 히로의 프리시즌 상승세는 정규리그에서도 이어지고 있다.

지난 22일(한국시간) 밀워키 벅스와 개막전에서 히로는 24분을 뛰며 3점슛 4개 포함 27점 6리바운드 5어시스트를 기록하며 팀의 첫 승을 이끌었다. 놀라운 점은 히로가 단 24분만을 뛰고 이 같은 기록을 남겼다는 것이다. 지난 20년 간 마이애미 소속 선수가 25분 이하의 출전 시간을 소화하며 25+점 5+리바운드 5+어시스트를 기록한 것은 히로가 처음이라고.

무엇보다 프리시즌부터 히로는 공격 코트 어느 지역에서든 득점을 올릴 수 있다는 점을 증명하고 있다. 본래 슈팅능력이 좋은 히로는 캐치-앤-슛, 풀업 점퍼, 스텝백 점퍼 등 다양한 슈팅기술을 활용해 득점을 마무리했다. 또 한 가지 눈에 띄는 건 미드레인지 구역에서 적극성이다. 미드레인지 점프슛, 플로터 등 그간 볼수 없었던 공격 기술들도 장착해 공격의 다양성을 더하고 있는 히로다.

뿐만 아니라 히로는 포인트가드로서 빼어난 경기 운영 능력도 선보이고 있다. 올 시즌 히로의 주된 역할은 주전 포인트가드 카일 라우리의 뒤를 받치는 것이다. 실제 올 시즌에 앞서 에릭 스포엘스트라 감독은 히로에게 포인트가드 역할에 더 비중을 둘 것이라고 밝히기도 했다. 실제 히로는 밀워키와의 경기에서도 돌파 후 빼주는 킥-아웃 패스나 짧게 내주는 패스 시도를 늘리며 동료들의 득점을 돕는 등 효율성은 더 좋아졌단 평가를 듣고 있다.

경기종료 후 에릭 스포엘스트라 마이애미 감독은 "포인트가드로 뛰는 것은 그에게 큰 배움이 될 것이다. 이제 그는 공 없을 때의 움직임 뿐만 아니라 공 가지고 있을 때 플레이도 위력을 더하고 있다"면서 "히로는 시즌을 거듭할수록 성장하고 있다. 그의 농구 열정은 못 말리는 수준이다. 지금처럼 열정을 갖고 계속 성장하길 바란다"는 말로 히로의 성장세를 높이 평가했다.

히로 역시 "나는 슈팅 이외에도 더 많은 플레이를 할 수 있는 선수다. 구단과 코칭스태프에서 내가 좀 더 공을 쥐고 플레이할 수 있게끔 기회를 줬고, 그것이 나의 전체적인 경기력에도 좋은 영향을 미치고 있다. 그런 측면에서 나에게 좀 더 기회를 부여해준 구단과 코칭 스태프에게 감사하다"라는 말을 전하기도 했다.

이렇듯 프리시즌부터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는 히로는 벌써부터 올 시즌 식스맨상 후보에 거론되고 있다. 

히로는 밀워키 전이 끝난 뒤 인터뷰를 통해 "지난 시즌 우리의 경기력은 매우 실망스러웠다. 우리는 오늘 평소보다 많은 137점을 넣었다. 아마 올 시즌엔 오늘과 같이 고득점 경기를 많이 보여줄 수 있을 것이다. 우리는 반드시 증명할 것"이라고 자신감을 드러내는 등 히로가 과연 계속해 성장을 거듭, 경기력으로 증명할 수 있을지 지켜볼 필요가 있어 보인다.

#타일러 히로 프로필
2001년 1월 20일생 미국 국적 196cm 88kg 포인트가드/슈팅가드 켄터키 대학 출신
2019 NBA 신인드래프트 1라운드 전체 13순위 마이애미 히트 지명

#사진_AP/연합뉴스

점프볼 / 서호민 기자 syb2233in@jumpball.co.kr

* 본 자료의 저작권은 '와이즈토토'에 있습니다 *

타 사이트나 까페, 블로그등에 본 자료가 무단으로 게시되어있는
사례가 발견 될 경우 민형사상의 처벌을 받을 수 있습니다.


  •  
  • 목록보기

  • 전체 : 162842건, 페이지 : 1/16285
  • 구분:
    • [뉴스] 삼성생명, 3일 김보미 은퇴식 거행

      삼성생명이 김보미 은퇴식을 거행한다.용인 삼성생명 블루밍스 농구단은 12월 3일(금) 오후 7시 용인실내체육관에서 열리는 BNK썸과의 홈경기에서 김보미의 은퇴식을 거행한다고 밝혔다.김보미는 광주 수피아여고를 졸업하여..

      [21-12-01 12:02:30]
    • [뉴스] '청소년의 모든 스포츠도박 행위는 불법'…스..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와 베트맨을 포함한 청소년의 모든스포츠도박 행위는 불법입니다.'국민체육진흥공단이 발행하는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의 수탁사업자 스포츠토토코리아가 경각심 없이 무분별하게 확산되고 있는 청소년 ..

      [21-12-01 11:13:00]
    • [뉴스] 괴물 공격수, 아버지가 뛰었던 맨시티 이적에..

      [스포츠조선 김 용 기자] “홀란드는 맨시티의 얘기를 들을 준비가 돼있다.“유럽 축구계에서 최고로 뜨거운 스타인 엘링 홀란드(도르트문트)의 맨체스터 시티 이적 가능성이 높다는 전문가 주장이 나왔다.'괴물' 공격수 홀..

      [21-12-01 11:11:00]
    • [뉴스] 박세혁, 5일 결혼…“가장이 되는 만큼 책임..

      [스포츠조선 이종서 기자] 두산 베어스 포수 박세혁(32)이 화촉을 밝힌다.박세혁은 5일 오후 3시에 서초구에 위치한 플로팅아일랜드 2층 컨벤션홀에서 신부 최수정(30)씨와 결혼한다.두 사람은 지인 소개로 오랜 열애..

      [21-12-01 11:10:00]
    • [뉴스] 이현중 NCAA 데뷔 최다 32점에 3점 6..

      이현중이 NCAA 데뷔 첫 30득점 경기를 했다. 3점만 6방을 터트린 이현중의 활약 속에 데이비슨은 대승을 거뒀다.데이비슨 대학의 이현중은 1일(이하 한국시간) 샬럿 데일 F. 홀튼 아레나에서 열린 2021-202..

      [21-12-01 11:06:35]
    • [뉴스] “불화 없을 것“ 랑닉 감독, 호날두 버릴 ..

      [스포츠조선 김성원 기자] 맨유의 임시지휘봉을 잡은 랄프 랑닉 감독은 '게겐프레싱'의 대명사다. 끈끈한 조직력을 앞세운 최전방부터의 강력한 압박을 선호한다.맨유의 공격을 책임지는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와 궁합이 맞지 않..

      [21-12-01 11:05:00]
    • [뉴스] '호날두 또 문제' 고용 경호원들, 포르투갈..

      [스포츠조선 김가을 기자]크리스티아누 호날두(맨유)가 또 다시 구설에 올랐다.영국 언론 미러는 1일(한국시각) '호날두의 경호원들이 불법 작업 혐의로 조사를 받고 있다'고 보도했다.이 매체의 보도에 따르면 호날두는 ..

      [21-12-01 10:56:00]
    • [뉴스] '삼성 12명-롯데 9개 포지션 최다' 20..

      [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KBO는 1일 '2021 신한은행 SOL KBO 골든글러브' 후보 명단을 발표했다.올해 골든글러브 후보는 총 84명으로 KBO 리그에서 포지션 별로 최고의 활약을 펼친 선수 10명만이 최종 ..

      [21-12-01 10:49:00]
    • [뉴스] ‘엄지손가락 골절’ 제일런 석스, 수술은 피..

      제일런 석스의 부상에 수술은 필요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올랜도에서 활약하고 있는 석스는 지난 필라델피아와의 경기 도중 부상을 당했다. 이날 경기에서 17점을 기록하며 나쁘지 않은 활약을 펼치고 있던 석스는 4쿼..

      [21-12-01 10:39:02]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10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