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발매현황

게임일정 보기 +

프로토

토토

스포츠뉴스

Home> 와이즈 라운지> 스포츠뉴스


[장충=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아이고, 감사합니다!“

'경기 외적인 얘긴 피하자'는 취재진의 제안에 빅매치를 앞둔 두 사령탑 입에서 터져나온 속내다.

여자배구계는 최근 조송화와 김사니 감독 대행을 둘러싼 IBK기업은행의 내홍에 모든 이슈가 묻혀버린 상황. 현대건설의 개막 11연승도, 이소영의 영입으로 2위까지 뛰어오른 KGC인삼공사의 약진, 3위로 내려앉은 디펜딩챔피언 GS칼텍스, 초반 부진을 딛고 순위를 끌어올리고 있는 도로공사 등 어떤 이야기도 화제가 되지 않고 있다.

각 팀 감독들은 이 때문에 적지 않은 속앓이를 해온 상황. 앞서 기업은행을 제외한 여자배구 6개팀 감독 전원이 '김사니 대행과의 악수는 하지 않는다'는 결론을 내린 이상, 이젠 팬들이 경기에 집중해주길 바라는게 이들의 솔직한 심정이다.

특히 30일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1~2022시즌 V리그 여자부 인삼공사와 GS칼텍스전은 이른바 '이소영 더비'로 주목받고 있다. 지난해까지 함께 뛰며 트레블을 이뤄낸 강소휘와 이소영이 올해는 적으로 맞서고 있다.

이영택 KGC인삼공사 감독도, 차상현 GS칼텍스 감독도 “경기 외적인 이야기는 피하고 싶다“고 강조하며 브리핑에 나섰다.

그는 염혜선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그는 “올해 우리팀의 중심은 염혜선이다. 우리 팀은 염혜선을 중심으로 조직력을 만들어가는 단계“라고 강조했다.

“그동안 우리가 진 경기들을 보면 결국 염혜선과 공격수들의 호흡이 어긋나면서 문제가 생겼다. 그러다보면 흐름을 넘겨주게 된다. 염혜선이 볼 배분이나 운영은 잘한다. 공격수 한명 한명의 입맛에 맞는 구질까지 맞춰주는 건 벅차다고 본다. 볼 높낮이든, 스피드든 염혜선이 편한대로 하고 공격수들이 맞춰가라고 지시했다.“

이영택 감독은 GS칼텍스 외국인 선수 모마에 대해서는 “잘 때리지만 많이 막히는 것도 사실이고, 우리 블로킹이 괜찮다. 선수들에겐 블로킹보다 수비로 막아야할 코스에 대한 미팅을 많이 했다“, 올시즌 처음 주전 리베로를 꿰찬 노란에 대해서는 “기대만큼 충분히 잘하고 있다. 앞으로도 흔들리지 않고 잘해줄거라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GS칼텍스는 리베로 한다혜가 엔트리에 복귀했다. 차상현 감독은 “후위 3자리 정도는 소화할 수 있다. 감각이 좋진 않겠지만, 기회가 된다면 투입할 생각“이라고 답했다.

원체 폭넓은 선수층 활용에 적극적인 사령탑이지만, 올해는 전 포지션에 걸쳐 한층 더 강화된 로테이션을 가동중이다. 차 감독은 “오늘도 김지원과 권민지가 먼저 나간다“고 설명했다.

“잘하면 뺄 이유가 없다. 또 밖에서 보다가 들어가는 것도 도움이 되고, 선수 하나로 6라운드를 버티다보면 반드시 위기가 한두번 온다. 김지원도 스타팅으로 나갈 때의 긴장감을 경험해야 버티는 힘이 생기고 경험이 되서 성장할 수 있다. 권민지도 요즘 공격과 블로킹 모두 팀의 활력소 역할을 해주고 있다.“

두 사령탑 모두 이날의 승부 포인트로는 공히 서브를 꼽았다. 차 감독은 “1라운드 때 서브에이스가 10대0 나왔다. 범실이 37개였다. 배구하면서 그런 날은 처음이었다. 분석하기 위해 다시 경기를 보면서도 기분이 좋지 않았다“면서 “팬들의 관심이 큰 경기니 이번엔 잘 치러보자고 얘기했다“고 답했다.

이 감독 역시 “모마나 강소휘의 강한 서브에 대한 적응 훈련을 열심히 했다. 우리가 서브를 할 때도 너무 목적타에 치중하면 강도가 약해지니, 강하게 때릴 때는 강하게 하는 방향으로 연습했다“고 강조했다.

장충=김영록기자 lunarfly@sportschosun.com
* 본 자료의 저작권은 '와이즈토토'에 있습니다 *

타 사이트나 까페, 블로그등에 본 자료가 무단으로 게시되어있는
사례가 발견 될 경우 민형사상의 처벌을 받을 수 있습니다.


  •  
  • 목록보기

  • 전체 : 168937건, 페이지 : 8/16894
  • 구분:
    • [뉴스] 3점 14개 폭발 한국가스공사, DB 잡고 ..

      한국가스공사가 DB를 잡고 3연패에서 벗어났다. 더불어 DB 상대 올 시즌 4전 전승의 기분 좋은 천적 관계도 이어갔다.대구 한국가스공사 페가수스는 20일 대구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21-2022 KGC인삼공사 정관..

      [22-01-20 20:50:39]
    • [뉴스] 4쿼터에 끝냈다! KB스타즈, BNK 상대로..

      KB스타즈가 접전 끝에 BNK를 어렵게 꺾었다. 청주 KB스타즈는 20일 청주체육관에서 열린 삼성생명 2021-2022 여자프로농구 정규리그 부산 BNK 썸과의 경기에서 74-66으로 이겼다. 이날 승리한 KB스타즈..

      [22-01-20 20:41:44]
    • [뉴스] PSG 물 먹은 1m95 꺽다리 골키퍼, 이..

      [스포츠조선 윤진만 기자]소속팀에서 설자리를 잃은 골키퍼 세르히오 리코(28·파리생제르맹)가 마요르카행을 앞뒀다.스페인 매체 '마르카'는 20일 “리코의 마요르카행이 임박했다. 올시즌이 끝날 때까지 임대로 뛸 것“이..

      [22-01-20 20:11:00]
    • [뉴스] ‘승리 향한 강한 의지’ 한화 새 외국인 타..

      [인천공항=스포츠조선 박재만 기자] 2022시즌 비상을 꿈꾸는 한화 이글스에 새로운 외국인 타자 마이크 터크먼이 합류한다.지난달 10일 한화 이글스와 계약금 30만 달러 연봉 70만 달러 총액 100만 달러에 계약한..

      [22-01-20 20:02:00]
    • [뉴스] “어딜 가든 이겼고, 쟁취했다“ 가마 감독 ..

      [스포츠조선 김가을 기자]“우승도 하고 어디를 가든 이겼고, 쟁취했다. 이제는 대구와 나눌 것이다.“드디어 선수단에 합류한 알렉산더 가마 대구FC 신임 감독(54)이 선수단에 강렬한 메시지를 던졌다. 대구는 올 시즌..

      [22-01-20 20:00:00]
    • [뉴스] BNK 박정은 감독 "우리가 준비한 것에 집..

      BNK가 1위 KB스타즈를 상대로 연패 탈출에 나선다.부산 BNK 썸은 20일 청주체육관에서 삼성생명 2021-2022 여자프로농구 정규리그 청주 KB스타즈와 경기를 갖는다. BNK는 최근 2연패를 당해 분위기가 썩..

      [22-01-20 18:44:00]
    • [뉴스] KB스타즈 김완수 감독 "무릎 통증 김민정 ..

      KB스타즈가 김민정이 빠진 가운데 BNK와 경기를 치른다.청주 KB스타즈는 20일 청주체육관에서 삼성생명 2021-2022 여자프로농구 정규리그 부산 BNK 썸과의 경기를 앞두고 있다. KB스타즈는 최근 12연승을 ..

      [22-01-20 18:36:24]
    • [뉴스] 베르바인 '더블'·호날두는 '트러블'…센스있..

      [스포츠조선 윤진만 기자]19일 영국 스포츠 신문 편집자들은 '메인'을 정하는 데 큰 고민은 하지 않았을 것 같다.레스터전에서 후반 추가시간 연속골로 1-2 스코어를 3대2로 뒤집은 '기적의 사나이' 스티븐 베르바인..

      [22-01-20 18:34:00]
    • [뉴스] [현장인터뷰] DB 비상, 이상범 감독 “레..

      [대구=스포츠조선 류동혁 기자] “레나드는 종아리 부상이다. 4주 정도 걸린다.20일 대구에서 열리는 한국가스공사와 DB와의 경기 전. DB 이상범 감독은 이렇게 말했다.DB 입장에서는 좋지 않다. 2옵션이지만, 존..

      [22-01-20 18:33:00]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10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