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와이즈 실시간 속보
  • Home > 스포츠뉴스 > 와이즈 실시간 속보 > 전체
  • 전체 : 11407건, 페이지 : 1/1141
  • 구분:
    • [뉴스] 김광현 kt전 승리, 어수선한 분위기 바뀔까

      팀이 어려울 때 중심을 잡아주는 선수가 리더요, 에이스다.SK 와이번스는 외국인 투수 트래비스 밴와트가 심각한 부상을 입어 퇴출을 결정했다. 밴와트는 지난 1일 kt 위즈전에서 수비를 하다 타구에 오른쪽 팔을 맞고 골절상을 입었다. 재활에만 최소 2개월이 걸린다는 진단이 나오자 S..

      [15-07-03 11:24:27]
    • [뉴스] 최용수 감독 떠나면 FC서울 후임 감독은 누가 될까

      FC서울이 발등에 불이 떨어졌다. 최용수 감독의 중국 프로리그 장쑤 순톈행을 수락하면서 새 판을 짜야 한다. 서울은 최 감독이 5일 광주와의 홈경기, 8일 성남과의 원정경기, 11일 포항과의 홈경기까지 팀을 맡아주기를 바라고 있다. 이후 '올스타 브레이크'로 짧은 여유가 있다. K..

      [15-07-03 11:18:36]
    • [뉴스] 최용수 감독 장쑤 지휘봉 수락 배경과 마지막 과제

      최용수 FC서울 감독은 2주 전 중국 프로리그 장쑤 순톈의 영입 제의를 받은 후 웃었다.현실이 될 가능성은 1%도 안됐다. 일언지하에 거절했다. 다만 자신의 존재 가치를 알아준 부분에선 고마움을 지우지 않았다. 첫 단추였고, '희망사항'으로 일단락 될 것 같았다. 그러나 장쑤도 물..

      [15-07-03 11:18:06]
    • [뉴스] '입담꾼' 최강희 감독 잡는 '주장바라기' 차두리

      최강희 전북 감독은 자타공인 K리그 최고의 입담꾼이다. 어눌한 말투 속 촌철살인의 유머로 좌중을 웃긴다. 미디어데이와 각종 기자회견, 시상식의 주연으로 자리잡은지 오래다. 프로축구연맹이 최강희 감독을 K리그의 얼굴로 내세운 것은 성적도 성적이지만, 최 감독 특유의 쇼맨십도 한 몫을..

      [15-07-03 11:17:30]
    • [뉴스] '진지모드' 슈틸리케 감독도 '올스타전 축제'는 즐긴다

      "올스타전에서 '팀 슈틸리케'가 패하면 책임은 최강희 감독님에게 있다." 울리 슈틸리케 A대표팀 감독은 평소에 진지하다. 대화의 주제가 대표팀, 선수 선발 등 한국 축구와 관련됐다면 얼굴에 웃음기는 찾아보기 힘들다. 저음의 목소리, 굳은 표정은 슈틸리케 감독의 이미지로 자리잡았다...

      [15-07-03 11:16:59]
    • [뉴스] 최용수 감독 보내는 서울, K리그엔 어떤 영향이?

      좀처럼 흔들리지 않는다. K리그 클래식이 이제 하반기로 접어들었다. 지난 주중 19라운드 반환점을 돌아 하반기 약진을 위해 12개 구단의 발걸음이 저마다 바빠지고 있다.반환점을 돌기까지 상위 4강 체제에는 별다른 이변이 없었다. '1강' 전북이 승점 40(12승4무3패)으로 웬만해..

      [15-07-03 11:16:11]
    • [뉴스] 두산 로메로 "이제 적응은 끝났다", 그 의미는?

      "적응은 끝났다." 두산 새로운 외국인 타자 데이빈슨 로메로는 이렇게 말했다. 그는 잭 루츠의 대체 카드로 한국 땅을 밟았다. 28세의 도미니카 공화국 출신의 외국인 선수다. 경기력이 계속 좋아지는 스탯을 보유하고 있었다. 2006년 루키리그에 데뷔, 지난해 트리플 A 로체스터에..

      [15-07-03 11:14:43]
    • [뉴스] LG 루카스 개과천선(?), 한나한 퇴출 영향받았나

      LG 트윈스 외국인 투수 루카스 하렐(30. 등록명 루카스)은 '유리 멘탈'이었다. 구심의 스트라이크 볼 판정에 예민하게 반응했다. 자기 생각에 스트라이크인데 볼 판정을 받으면 자꾸 심판을 의심했다. 주자가 출루하면 투구 간격이 더 빨라져 밸런스가 무너졌다. 제구가 흔들리면서 볼넷..

      [15-07-03 11:13:25]
    • [뉴스] 김경문 감독 "오정복, kt에서 기회 잘 잡았다"

      "우리 팀에 자리가 없는데, 다른 팀에서 잘할 것 같은 선수가 있다? 그럼 보내줘야지."2015 시즌 프로야구의 화두 중 하나가 바로 트레이드다. 막내팀 kt 위즈 중심으로 활발한 트레이드가 이뤄지며 야구를 보는 맛이 더해지고 있다. 어떤 선수에게는 아픔일 수 있고, 어떤 선수에게..

      [15-07-03 11:12:40]
    • [뉴스] 한화전 호투 임준혁, KIA 고정 선발자리 꿰찼다

      "당분간 계속 선발로 나올 겁니다." 선발 투수진에 비상등이 켜진 KIA 타이거즈에 '구원군'이 등장했다. 김기태 감독도 상당히 만족해하는 눈치다. 임시로 투입한 경기에서 호투하며 가능성을 보인 임준혁이 고정 선발로 나설 전망이다. 김 감독은 2일 광주 기아 챔피언스필드에서 한화 ..

      [15-07-03 11:12:07]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10페이지